해양 생태계 수족관 아쿠아파크 개봉기!


 

※ 이 글은 매우 개인적이고 주관적으로 작성된 것임을 밝힙니다. 고로 태클은 댓글로!                       



  아쿠아파크가 도착했어요!

텀블벅 펀딩의 즐거움이 바로 이 느낌인 것 같아요~

뭐랄까 완성된 상품이 급습해오는 즐거움?



"하악 넘 됴항~"



요즘 총알이 부족해서 위펀이나 보드엠, 피아에서 들어오는 것들을 보며,

고양이 마냥 하악질만 하고 있었는데...


집에 돌아오니 선물같은 택배가 뙇!!

뜯어보니 아쿠아파크가 뙇!



"으아아아아앙 신낭~"



그럼 한 번 뜯어볼까요?

개봉기는 언제나 설레죠!

(영롱하고 맑습니다. ㅋ)





  요건 스티커에요.

펀딩 참여자에게 주는 서비스 같은 녀석!








하지만, 뭔가 저에겐 무쓸모...

스마트폰에 붙이자니... 뭔가 끈끈해질 것 같은..

자, 스티커 너는 서랍으로 사요나라...~


이제 본 게임에 들어갈게요!



1. 아쿠아파크 박스(BOX)




 쫜! 따끈따끈한 신상의 위엄!

비닐도 뜯지 않은 위엄이 눈에 들어오네요!






 겉 박스에는 기본 캐릭터들이 들어있어요~

여기서 일정 금액을 더 펀딩한 사람들에게는 추가 캐릭터가 더 있어요!

추가 캐릭터의 모습은 좀 더 뒤에 보여드릴게요!








 박스 뒷면까지 정말 깔끔해요.

펀딩 상품을 지금까지 3번 받았는데, 제일 퀄리티가 높은 것 같아요!





 박스를 열었어요!

바로 보이는 캐릭터 카드!



2. 캐릭터 시트




 원래 캐릭터 판은 4장이고, 추가 캐릭터는 오른쪽 두 장이에요!

그런데 아마 넣는 과정에서 하나가 더 딸려온 것 같네요...

'CHRISTY KIM'이 제게 두 장이나 들어왔어요... ㅎㄷㄷ...


캐릭터 판을 자세히 볼게요!






추가 캐릭터 나탈리아에요.

이쁩니다. 추가캐릭터 가격까지 펀딩 가격을 올리기 잘했네요..이킄







  대략적인 캐릭터의 능력과 룰이 캐릭터 시트에 다 포함된 상태네요.

아마 룰북은 한 번 숙지를 한다면 이 시트를 참고해서 게임을 진행해도 될 것 같아요!


친절친절~





요건 뒷면이에요~



3. 메뉴얼(룰북)




메뉴얼(룰북)은 조금 꼬깃꼬깃하게 왔어요..

잘 펴서 살펴봤더니 한글과...





영어를 각각 앞 뒷면으로 인쇄를 했네요~

전에 수출까지 염두를 했다고 했던 것 같으니...ㅎ ㅎ





 트레이입니다. 재질이 싸구려는 아닌 것 같아요..

싸구려 트레이는 뭐랄까..?

플라스틱 재질임에도 종이처럼 조심스럽게 다뤄야 할 것 같은 느낌?

하지만, 아쿠아파크의 트레이는 품질이 좋다는 느낌을 주네요!



4. 내부구성품




  세부 구성품이에요.

카드와 아쿠아파크 화폐, 펄 주사위!



4-1. 펄 주사위







 주사위도 펀딩한 금액에 따라 다른 상품이 왔어요~

저 같은 경우엔 일반 주사위 재질이 아닌 펄 주사위로 변경할 수 있는 금액을 지불했기 때문에 고를 수 있는 두 가지 종류의 주사위 중 불투명한 재질을 골랐어요. 아마 살짝 투명했던 주사위도 나쁘지 않았을 것 같은데, 저는 아쿠아파크 박스와 깔맞춤을 위해 좀 더 또렷한 요 녀석을 골랐네요!


만족하고 있어요~



4-2. 카드




  제가 뭐 카드 질에 대해 따질 것은 없을 것 같고, 그 수가 정말 많아요.

여기서 가장 마음에 드는 사실은 일러스트가 다 이쁘다는 것이네요!


  수족관을 좋아하지만, 자주 못가는 것에 대한 대리만족이랄까요..?





펭귄군..!

귀엽..ㅋ



4-3. 화폐




이야.. 화폐도 따로 존재하네요.

그런데.. 잠깐...


ㅎㄷㄷㄷ





작가님이시네요...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


본인의 성함까지...

'CHRIS CHOI'... ㄷㄷ






여기에도...

'JUSTIN OH'...


아니 여기서 이러시면 안됍니다...ㅋ

센스 터지네요.. ㅎ!





이렇게 아쿠아파크 화폐를 마지막으로 모든 구성물을 살펴봤어요.

이제 룰을 익히고 플레이하는 일만 남았네요.


다음 아쿠아파크를 언급하는 날은 플레이를 진행하고,

후기를 남기는 일이 될 것 같아요~


(과연 언제 꺼낼 것인가! 룰부터 익혀야하는데..)





그런데 집어넣는 과정에서 룰북이 구겨진 경위를 발견했어요.

룰북 사이즈가 안맞아요~... ㅠ.ㅠ;; ㅎㄷㄷ;;


사이즈가 조금...~





아주 조금 모자르네요!

결국 저도 다시 구겨서 넣었어요ㅠ.ㅠ!


개봉 후기라면 깔끔하고 펀딩 제품임에도 고퀄로 뽑아냈다는 것이겠네요!

이제 즐겨보고 재밌으면 최고의 펀딩을 한 것이니~ 만족이에요!